logo


조회 수 6681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Extra Form
후기종류 개인세션
참가이유 내가 통제할 수 없는 공포감,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4월 16일에 두번째 개인세션을 받았습니다.

도착하기 전까지 약간 걱정이 되었습니다. 4.12일 처럼 몰입이 되서 예전의 그 감정상태가 될 수 있을 것인지. 혼자 기억을 최대한 상세하게 더듬어도 그때의 감정상태가 되기는 힘들었습니다. 그러나 세션을 받으면서 몰입이 잘 되었고 그때의 감정이 올라왔습니다. 또 눈물을 한바탕 쏟았네요.

체험사례를 읽으면서 댓글에서 본 리프레이밍을 할 때 신경망이 재구성된다, 물질적인 변화가 일어난다는 말이 생각납니다. 하지만 저의 경우는 누적된 부정적인 감정의 양이 아주 많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어둡고 큰 지하창고에 들어가서 더듬더듬 무엇을 찾는 기분이랄까요. 눈물을 흘린 탓인지 마음 한편이 또 개운해집니다. 제 자신이 많이 유해지는 것도 같고요.

주말에는 모친께서 불면증에 시달리고 계셔서 병원에 모시고 다녀왔습니다. 찾아간 병원이름이 'AK클리닉'이네요. ㅎㅎ. '우리 몸은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 라는 책을 조금 읽고 있는 덕에 한번 찾아가 보았습니다. 면옷으로 갈아입고 몸에 지닌 쇠붙이를 모두 떼고 손으로 여기저기 만지면서 진단을 해주시네요. 수면과 관련된 솔방울샘은 기능이 정상적인데 부신의 기능이 다소 문제가 있다고 하고 부신영양제를 처방해주셔서 받아왔습니다. 어머니는 공동주택에 혼자 사시는데 집수리 문제와 틀니를 새로 하시는 등 수개월 전부터 스트레스를 많이 받으셨죠. 밤에도 애타거나 화나는 감정의 꿈을 많이 꾸세요. 부신에서 스트레스 호르몬이 과다하게 분비되서 수면에 장애가 오신 모양이라고 합니다. 어머니도 편안한 마음으로 행복하셨으면 하는데 조만간 꼭 AKEFT로 편안하게 해드릴 생각입니다.

아이 시험공부를 도와주면서 짬짬이 '통증혁명'을 읽었습니다. 마음에 와닿는 내용이 많았습니다. 읽는 내내 무릎을 치면서 읽었습니다. 16일 개인세션을 받을 때 말씀해주셨던 내용들이 복습이 되는 느낌이었습니다.

사회생활에서 허용되지 않는 부정적인 감정들은 의식에 의해서 무의식에 억압되고, 억압된 감정은 의식에 떠오르려는 경향을 갖는다... 이 표현에서 두가지 힘이 상충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한쪽은 억압하고 한쪽은 그 억압을 뚫고 나오려는 양립할 수 없는 상태. 후자의 힘은 의식에 침투해서 불안정하고 부정적 감정을 해결하고자 하는 무의식의 마음인데... 의식의 억압에 밀려서 몸에 통증을 일으키거나 기능이상을 일으키는 형태로(회피 및 대체 전략으로) 표현되게 된다... 그래서 몸의 통증이 많이 나타나며 고통스러워진다.

이렇게 이해하였습니다. 하지만 아직 백퍼센트 명확하지는 않지만 저를 기쁘게 해주는 책이었습니다.

자연스러움님으로부터 세미나를 듣게 될 시간이 더욱 기다려집니다.


?
  • profile
    [레벨:30]자연스러움 2010.04.19 10:56
    추선생님, 반갑습니다.^^

    추선생님의 이슈들도 다른 분들의 이슈들 처럼 어떤 패턴들이 존재합니다.
    저는 그것을 직접 말씀드리지 않고 스스로 깨우치실 수 있도록 세션을 해드리고 있습니다.^^
    추선생님의 이슈들이 아무리 어둡고 큰 지하창고에 꽁꽁 숨겨져 있다해도
    AKEFT를 통하면 얼마든지 다 찾아 낼 수 있고 또 그것을 추선생님의 밝고 넓은 보물창고로 옮겨드릴 수 있습니다.^^

    불면증은 송과선문제(솔방울샘 문제, 세로토닌 분비 장애)라기보다는 항스트레스 문제인 경우가 더 많지요.
    부신의 문제라고 진단 된 것도 무리는 아닙니다.^^
    스트레스는 우리들의 주의집중을 한 곳에 좁게 분리시켜서 하도록합니다.
    한마디로 일상을 비상사태로 인식시켜주는 것이지요.

    어머님의 고민들(집수리 문제와 틀니, 외로움, 늙어간다는 두려움 등)이 억눌려지면서
    잘 회피가 되어(통증혁명의 무의식의 회피전략과 비슷한 상황) 낮에는 잘 참고 계셨겠지만,
    밤에 주무시려고 조용히 누우시면 뇌파가 낮아 지면서 잘 억눌려졌던 고민들이
    의식 위로 올라와 다시 비상사태(교감자율신경이 항진되면서 뇌파가 상승되어 고베타파가 발산되는 상태 )가 오면서
    잠이 오시지를 않는 것이라 볼 수 있습니다.(대부분의 불면증상의 메카니즘)
    (당연히 교감신경을 자극하는 호르몬이 생산되는 부신에 과부하가 걸리겠지요.)
    어머님의 불안을 해소해주는 AKEFT 세션을 자주 해드리시면 불면증 뿐만아니라 다른 증상도 해결되실 겁니다.

    통증혁명도 좋은 공부가 되실 거구요. 그리고 잘 이해를 하시고 계시니 AKEFT 자가세션에도 도움이 많이 되시겠네요.^^
    더 자세하고 또 다른 내용과 좋은 책 추천은 다음 세션 때 해드리도록 하지요.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조화와 일치!!!
  • ?
    [레벨:2]달봉스님 2010.04.19 14:15
    답변 고맙습니다. 힘이 되었습니다.
    목요일을 열심히 기다릴께요. 감기로 기침이 나서 부득이 연기했습니다.
  • ?
    성공남 2011.04.28 21:54

    축복합니다. 달봉스님.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